2019년 캐롤튼 코리안 페스티벌 대성황리에 개최

기사입력 2019-11-22 조회수 300

 

2019 캐롤튼 코리안 페스티벌이 11월 16일 캐롤튼 H mart 옆 특설무대에서 성황리에 개최됐습니다. 

 

<장재복 외교부 공공외교대사>

“달라스와 포트워스를 중심으로 우리 한인동포들께서 이런 어마어마한 코리안 페스티벌을 준비하셨는데요, 정말 놀랍습니다. 한국 문화를 통해서 미국주류사회와 소통하는 것이 정말 큰 의미가 있는데요, 풀뿌리 외교를 통해서 동포들께서 한국과 미국간의 관계 발전에도 큰 역할을 하고 계신것으로 저희가 높게 평가하고 있습니다.”

 

댈러스 출장소, 한인회,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와 캐롤튼시가 주최한 이번 행사의 대표가 함께 비빔밥을 비비고, 김치를 버무리며 협력과 상생을 약속했습니다. 

 

방문객은 페스티벌측에서 발행하는 티켓을 구입, 상점에서 활용하는 방식으로 다양한 K-Food를 체험했답니다.

 

올해도 미전역과 한국에서 많은 전통 예술인들이 페스티벌을 위해 캐롤튼을 찾았는데요. 

사전에 선정 된 한 실제 커플의 전통혼례가 무대에서 직접 치러졌습니다. 

연이어 쉴새 없이 펼쳐진 주요 무형문화재의 공연은 보는이의 탄성을 자아냈어요. 

 

세 개 태권도 도장의 합동무대, 신명나는 국악에 맞춘 B-boy팀의 공연이 흥을 끓어 올렸고요. 

 

먼 타국에 살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고국의 통일을 염원하는 어린이의 마음을 그림으로 보여준 전시회도 열렸습니다. 

 

K-pop 열기를 증명하는 인파. 

달라스 지역의 K-pop  팀의 무대와 디제잉은 모두를 뛰게 만들었습니다. 

여성아이돌 그룹 네온펀치와, 남성 아이돌 그룹 스누퍼는 멋진 무대매너로 팬들에게 화답 했고요.  

화합의 메세지 ‘손에 손잡고’를 함께 열창하며, 올해의 코리안 페스티벌은 막을 내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