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그린 계열 제약회사 러브필드 공항 지역으로 이주

기사입력 2019-11-11 조회수 334

센터와 배달 사무실이 어빙에서 러브 필드 공항 근처로 옮져짐에 따라 800 이상의 일자리가 이동하게 예정이다.

 

얼라이언스알엑스 월그린 프라임(AllianceRX Walgreens Prime) 월그린과 프라임 테라퓨틱스(Prime Therapeutics) 협력하여 만든 전문 배달 약국인데 최근 북달라스 헤리하인즈 지역에 9 평방 피트가 넘는 오피스 공간을 임대했다.

 

건물은 달라스 기반의 투자회사 소유인데 러브 필드 공항 서쪽에 위치하고 있다.

 

약국 콜센터는 내년 초에 이주할 예정이다.

 

회사의 일부 직원은 재택 근무 형태로 전환하여 유연성을 가지고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다른 직원들은 새로운 사무실로 이동하게 되는데 이는 현재 사무실로부터 11마일 정도 떨어져 있다.

 

이번 이동과 재택 근무로의 전환은 회사의 미래 실행 전략 일부인데 이는 재정적인 목표와 성장 가능성을 염두에 조치로 해석된다. 올랜도를 본사로 하는 얼라이언스알엑스는 미국 전역에 걸쳐 운영되고 있고 3천명의 직원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새로운 달라스 사무실은 8백명에서 8 50 정도를 수용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