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 오피스, DFW가 미국 내 5위

기사입력 2019-09-12 조회수 207

 

DFW 여러 지역이 지속적으로 개발됨에 따라 공유 사무실(sharing office/coworking office) 시장이 점점 커지고 있다.

 

공유 사무실 시장은 우리 지역 뿐만 아니라 국가 전체적으로 계속 확장되는 상황이다. 전문가들은 시장이 향후 10 동안 더욱더 크게 성장할 것이라고 예측한다.

 

우리 지역은 이미 미국 5위에 해당하는 공유사무실 시장 중심지로서 340 평방 피트의 면적을 차치하고 있다. 미국 전체적으로는 710 평방 피트의 면적이 이미 공유 사무실로서 사용 중인데, 이것은 전체 사무실 시장의 2% 해당하는 면적이라고 한다.

 

2030년이 되면 공유사무실은 22% 면적을 차지하게 것이라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지난 2010 이래 이러한 사무실 공간은 이미 25% 이상 증가하였다. 위웍(WeWork) 이러한 시장 안에서 가장 회사인데 회사로서 무려 210 평방 피트의 사무실 면적으로 소유하고 있다.

 

공유 사무실의 사용이 가장 활발한 지역은 영국의 런던과 뉴욕 맨하탄이다. 지역에 150 평방 피트 이상의 면적이 공유 사무실로 사용되고 있다.

 

한편, 전문가들의 예측에 따르면 설령 경제가 침체기를 겪는 상황이 오더라도 비용을 줄이고 산업의 빠른 변화에 적응하기에 공유 사무실의 개념이 적합하다는 인식이 확대됨에 따라 사업에 대한 전망은 매우 낙관적이라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