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률상담
자동차상담
비지니스법률상담
세무회계상담
척추/관절상담
취업이민(영주권)상담
가정의학상담
보험상담
부동산상담
융자상담


작성자  Freebird 등록일  2021-04-03
제 목  너무 분통하네요.


우선 채무자는 시민권자인 남자를 만나 영주권신청이 들어가서 인터뷰만 남은 상황에서 죽었습니다.근데 바보같이도 저는 친한사이라 서류한장 받지않고 빚때문에 힘들다는 말만 듣고 6만불이란 돈을 빌려줬는데 제가 사보지도 못한 명품시계.주얼리.가방 등등 사고싶은거 다 사면서 살았더라고요.채무자가 죽고나서 알았어요. 방법이 없는건 알지만 답답한 마음에 글을 올려봅니다.제 돈으로 사들인 명품이라도 받아올수있는 방법이 없을까요? 증거라고는 주위에 여러사람이 이 사실을 모두알고있는것뿐이예요.작년10월부터 한달에 1000불씩 갚은내역과....(10월11월 딱2번)ㅜㅜ 바보같은 글인줄은 압니다만 조언좀부탁드립니다.(채무자가 사인한 체크도 있어요.금액만 안적은)
의견글쓰기
작성자: * 의견글은 반드시 로그인해야하며, 본인글만 삭제할 수 있습니다.

이 글에 대한 의견글은 총 3건입니다.
정혜진변호사님께서 (2021-04-06) 남기신 글입니다.
채무자에게 소지품말고 다른 재산-집포함-이 있나요? 돌아가신 채무자가 남긴것이 소지품밖에 없다면 Probate를 할 필요가없을테고요 이런경우 소송을 한다는것은 현실적으로 어렵습니다. 남편을 망자의 executor라고 하면 자기는 아니라고할테니까요. 결국 채무자에게 남아있는것이 사치품 몇조각이라면 벌써 처분을 했거나 어디있는지 모른다고할테니 변호사비용만 들고 얻게되는것은 아무것도 없으실확률이 더 많습니다.
Freebird님께서 (2021-04-06) 남기신 글입니다.
정말 그 가족들의 행동이 너무 화가나서 어떻게든지 방법이있으면 해보고싶습니다.상담을받을수있을까요?
정혜진변호사님께서 (2021-04-06) 남기신 글입니다.
죽었다고해서 채무가 면제가 되는것이 아닙니다. 예를 들어 죽은사람의 유산을 미국에서는 Estate이라고하는데 이에대해 소송을 할수있습니다. 문제는 변호사비용인데 현재 남아있는 물품들이 아직도 남편이나 가족들이 가지고있을지, 그 물건이 망자의 소유였다는것을 증명할수있는지, 이에대한 비용이 그만한 가치가 있을지를 확실히 아실수있을지모르겠네요.
  법률상담 코너가 신설되었습니다    달라스닷컴   2009-11-16   3601
385     JUNE22   2022-09-30   24
384     eundoree   2022-09-07   433
383     Jimmmm   2022-08-16   336
382     884242   2022-08-11   262
381     Hand12   2022-08-04   276
380     celticcloud   2022-08-01   441
379     Gurumi   2022-08-01   291
378     CHEESECAKE   2022-07-22   277
377     꾸꾸룩스   2022-07-22   342
376     dallas><   2022-07-21   302
375     wpwlgus   2022-07-16   1019
374     dhjoung1202   2022-07-16   518
373     뉴욕촌놈   2022-07-09   235
372     Youngs   2022-07-01   260
371     dallasm   2022-06-14   758
370     꼬맹이98   2022-06-01   539
369     청산   2022-05-31   252
368     세미센서   2022-05-19   538
367     herman   2022-04-26   550
366     pt2   2022-04-16   398
365     동해물   2022-03-26   363
364     나팔꽃   2022-03-09   767
363     1004표   2022-03-07   267
362     힘든하루   2022-02-19   630
361     힘든하루   2022-02-19   395
360     tcsb   2022-02-16   453
359     알링톤   2022-02-03   335
358     csdsc   2022-01-27   391
357     인어의꿈   2022-01-17   305
356     jina86   2021-12-29   578
355     TrueMind   2021-12-18   378
354     멍미파파   2021-10-07   498
353     Sun976   2021-09-15   1556
352     kkkjjj88   2021-08-29   1170
351     icd latte   2021-08-27   488
350     yunr   2021-08-25   476
349     Mors sola de   2021-07-21   571
348     kkkjjj88   2021-07-05   1011
347     prayer   2021-07-05   416
346     aa11   2021-06-26   835
345     GrapevineGra   2021-06-25   495
344     kkkjjj88   2021-06-12   822
343     kkkjjj88   2021-06-09   824
342     아침좋아   2021-06-08   562
341     baro5362   2021-06-01   464
340     Freebird   2021-04-03   2391
339     션이   2021-03-31   1041
338     lulu93   2021-03-25   694
337     소나기007   2021-03-19   526
336     션이   2021-03-12   1519
335     Jeonzu   2021-03-08   1055
334     팬다   2021-02-26   535
333     kona31   2021-02-25   1033
332     벼리   2021-02-20   524
331     중복아이디   2021-02-02   539
330     Heyco   2021-01-25   1117
329     민충이   2020-11-28   1901
328     로마알타   2020-11-19   1203
327     소나기007   2020-11-12   683
326     JJFAM   2020-10-28   553
1 [2]  [3]  [4]  [5]  [6]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