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 News
달라스 가볼만한 곳
지구촌소식
DS 종교소식
달사람의 작은공간
J2C(Jenny's celebration & creations)
달나라의 맛집
제니퍼 리의 듀오의 이야기
백쑤~~니의 달라스 골프장 투어
천관우 변호사 이민법 컬럼
엘리의 지구별여행기
Sweet Cupcakes Story
최원경의 HELLO, CLASSIC!
DFW부동산 가이드
박유순원장의 뷰티블로그
김주연의 칼러세상
The secret to success

작성자  KTN 등록일  2016-12-26
이메일   홈페이지  http://
제 목  선교사 후원 위한 작은 음악회 … “음악으로 드리는 삶”


 

“나의 재능이 하나님 나라를 위해 사용되길”

선교사 후원을 위한 작은 음악회 … “음악으로 드리는 삶”

[KTN] 이다영 기자 press3@dallasktn.com

 

추운 날씨에 아름다운 선율로 사람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녹여준 음악회가 한우리 교회(담임 오인균 목사)본당에서 개최됐다.

지난 17일(토) 오후 5시부터 시작된 이날 연주회는 ‘Chamber Recital’이라는 이름으로 열린 마치 집안에서 하는 작은 연주회 같은 느낌으로 진행되었다.

Texas A&M University Commerce에 재학중인 플루티스트 이선화 씨, UNT 박사 과정 바이올리니스트 도유나씨와 석사 피아니스트 김희선 씨로 구성된 이 공연은 전혀 다른 느낌의 악기들이 한데 어우러져 멋진 하모니를 뽐냈다.

이 음악회는 교회에서 진행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찬양이나 교회 음악보다는 클래식 위주의 연주들로 구성돼관객들에게 폭넓은 장르의 음악을 즐기도록 기획됐다.

여러가지 레퍼토리로 짜여진 연주는 세 가지 만의 악기로도 굉장히 다양한 느낌이 들었다.

바이올리니스트 도유나 씨는 “저희들은 음악 콘서트 같은 것을 자주 접할 기회가 많은데 전공자가 아니신 분들은 이런 기회가 많이 없어 못 들으실 것 같다. 클래식을 딱딱하고 어려운 음악으로 인지하시는 분들도 있으셔서 사람들이 좀 더 이 분야 음악에 쉽고 친숙하게 접근할 수 있도록 재미있는 곡으로 정했다” 고 말했다.

 

제자로서 하나님께 드리는 삶

한우리 교회에 다니고 있는 연주자 도유나 씨는 “교회에서 제자 훈련을 받으면서 선교 헌금도 하고 직접 선교를 하러 갈수도 있지만 음악이라는 달란트를 가지고 어떻게 삶 속에 적용하고 제자로서의 삶을 살수 있을까에 대해 생각해보았다.”며 자신의 음악적 기프트를 실제적으로 어떻게 사용 할지에 대한 고민을 계속해왔다.

그러던 차에 친구인 이선화 씨와 뜻을 같이하고 좀 더 체계적인 자선 연주를 계획하게 됐다.

또한 도씨는 “피아니스트를 찾지 못해 고전하던 중 김희선 자매님을 만나 부탁을 드렸는데 흔쾌히 수락해 주셔서 이렇게 멋진 공연을 할 수 있었다.”며 함께한 연주자들에게 감사함을 전했다.

이어 “두 달이라는 짧은 시간 동안 준비해온 연주회임에도 불구하고 서로 잘 맞아 너무 행복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플루티스트 이선화 씨는 “음악을 하면서 이렇게 마음이 잘 맞는 좋은 사람들이랑 좋은 음악을 할 수 있다는것이 정말 행복하다. 같은 관점을 바라보는 사람들과 서로 함께 맞춰가면서 음악회를 준비할 수 있었던 점이너무 좋았다.” 고 소감을 밝히며 앞으로도 매년 체계적 자선 연주로 할 계획이라고 말했고 이를 통해 선교사님들을 후원하고 싶다는 포부도 밝혔다.

이번 연주회를 성공적으로 이끈 도유나씨는 “2016년의 마무리를 아름다운 연주로 관객들과 함께하게 되어기쁘고 내년 여름에 계획중인 음악회에도 성원을 바란다.”며 기대감을 표했다.   



의견글쓰기
작성자: * 의견글은 반드시 로그인해야하며, 본인글만 삭제할 수 있습니다.

이 글에 대한 의견글은 총 0건입니다.
2,386     immanuel   2018-06-24   34
2,385     KTN   2018-06-22   96
2,384     알링턴 한미침례교회   2018-06-21   152
2,383     세미한교회   2018-06-20   77
2,382     플라워마운드교회   2018-06-20   115
2,381     달라스보현사   2018-06-20   70
2,380     immanuel   2018-06-18   108
2,379     KTN   2018-06-18   43
2,378     달라스 안디옥교회   2018-06-15   136
2,377     KTN   2018-06-15   106
2,376     KTN   2018-06-15   95
2,375     KTN   2018-06-13   184
2,374     Kevingu   2018-06-12   177
2,373     KTN   2018-06-11   82
2,372     KTN   2018-06-11   78
2,371     KTN   2018-06-09   189
2,370     KTN   2018-06-09   178
2,369     KTN   2018-06-07   143
2,368     세미한   2018-06-07   136
2,367     KTN   2018-06-04   140
2,366     sunny0423   2018-06-02   233
2,365     빛내리 학교   2018-06-02   182
2,364     KTN   2018-06-01   111
2,363     KTN   2018-06-01   79
2,362     KTN   2018-06-01   38
2,361     그리스도연합감리교회   2018-05-31   103
2,360     달사람닷컴   2018-05-30   238
2,359     달라스 한국 어머니회   2018-05-30   67
2,358     KTN   2018-05-29   116
2,357     프리스코 한인교회   2018-05-29   119
2,356     KTN   2018-05-25   270
2,355     KTN   2018-05-25   106
2,354     그리스도연합감리교회   2018-05-25   78
2,353   제37차 총회 주강사 :   bpnews.us   2018-05-23   82
2,352     달사람닷컴   2018-05-23   173
2,351     달라스 한국 어머니회   2018-05-23   67
2,350     jxlove53   2018-05-21   145
2,349     United Worship   2018-05-21   110
2,348     KTN   2018-05-21   92
2,347     KTN   2018-05-19   169
2,346     KTN   2018-05-19   110
2,345     KTN   2018-05-19   108
2,344     KTN   2018-05-18   93
2,343     그리스도연합감리교회   2018-05-16   94
2,342     웨슬리교회   2018-05-16   88
2,341     텍사스 밀알선교   2018-05-16   88
2,340     달라스 한국 어머니회   2018-05-16   54
2,339     KTN   2018-05-14   131
2,338     KTN   2018-05-14   63
2,337     KTN   2018-05-14   56
2,336     dallasjungto   2018-05-12   184
2,335     KTN   2018-05-11   172
2,334     텍사스 밀알선교   2018-05-11   105
2,333     KTN   2018-05-11   89
2,332     달라스 한국 어머니회   2018-05-09   81
2,331     중앙연합교회   2018-05-09   97
2,330     빛내리 학교   2018-05-08   202
2,329     뉴송교회   2018-05-07   255
2,328     영락장로교회   2018-05-07   183
2,327     세미한교회   2018-05-07   15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